농원일상이야기

HOME > 농원쉼터 > 농원일상이야기

keyboard_arrow_left 2021년 keyboard_arrow_right
2021년 11월 16일

페이스북으로 내보내기 트위터로 내보내기 싸이로 내보내기



올해는 예년해 비해 사과수확량이 많은듯ᆢ 사과 담는 콘테이너 박스가 모자라서 갑자기 직접 공장에 가서 무지로 구입을 해서 사용을 했어요 올해도 작년과 같이 날씨관계로 인해 사과작황이 그리좋치는 않치만 수확량이 좀 많기는 하지만 착색이 좋치를 않아 농부의 심정이 좀 그러네요. 수확한 사과 선별작업 4일째 온가족이 너무바쁜 시간을 보내고 있답니다ㆍ
날짜 내용 미리보기
2021년 11월 27일 사과수확으로인해 일손이 늦어 지금에야한 메주콩 타작 예전에는 탈곡기로 콩타작을 하면서 힘이 들었었늣데 과학이 발달하다 보니 콩도 벼처럼 콩을 베고 타작을 한번에 하는 콤바인이 있더군요ᆢ 정말 집체 만큼 엄청큰 콤바인기계 덕분에 저너른 콩타작을 쉽게 했답니다
2021년 11월 23일 어제 이어 오늘도 추문받은 사과택배가 물량이 많아서 아침부터 옆지기랑 온종일 정신없이 바쁜 하루일과를 마쳤답니다.
2021년 11월 22일 며칠간에 걸쳐서 사과선별작업 마무리하구 사과 저장고 가득히 사과 저장해놓으니 내년 한해동안 피곤은 하지만 우리가족모두 마음이 푸근하겠지요.. 주말인 어제는 여지껏 밀려온 사과주문이 많이 들어와 주소를 정리해서 미리 운송장 출력도 해놓고 작업장에 택배보낼 사과박스도 많이 만들어 사과택배작업도 ..
2021년 11월 16일 올해는 예년해 비해 사과수확량이 많은듯ᆢ 사과 담는 콘테이너 박스가 모자라서 갑자기 직접 공장에 가서 무지로 구입을 해서 사용을 했어요 올해도 작년과 같이 날씨관계로 인해 사과작황이 그리좋치는 않치만 수확량이 좀 많기는 하지만 착색이 좋치를 않아 농부의 심정이 좀 그러네요. 수확한 사과 선별..
2021년 11월 11일 매일같이 반복되는 하루 일상 오늘로 사과 수확 5일째 마지막되는날 인부들이 많다보니 생각보다 수확이 빨리 끝난듯 하네요~~ 사과 첫수확날부터 가랑비가 내리더니 마지막 수확날까지 가랑비가 부슬부슬 농부네 마음은 정말 타들어가는듯 하지요. 많은 일부들이 모두가 힘을 합하니 일을 순조롭게 끝이났답니다
2021년 11월 09일 사과수확 3일째 되는날 아침부터 날씨가 검은구름이 잔뜩 끼어 있더니 이슬비가 부슬부슬 가을 걷이를 해야 하는데 때아닌 비가 내리니 우리농부 마음이 바빠지네요. 비가 내린뒤 분명히 추위가 찾아 올텐데. 며칠만 더 참아 주잖고 ᆢ 큰걱정을 했건만 당행히도 비는 자주 내렸지만 아주 째금 내려 마치는..
2021년 11월 06일 사과수확첫날 안개마져 자욱한 아침 인부들이 너무 많다보니 우왕좌왕 우리농부는 사과수확을 앞서 먼저 안전을 위해 마스크착용 확인 열체크와 명부를 필수로 모두 기재후 농원의 주의상황을 전한뒤 인부들 농장안으로 사과맘은 식순이로 GOGO
2021년 11월 05일 이제 바로 그날이 찾아왔어요ㆍ 내일이면 농부가 일년동안 수고한 그 댓가 결실의 열매 부사사과를 수확하는 날이랍니다. 어제 오늘 사과담는 컨테이너 박스를 밭으로 나르느라 정신없이 바빠답니다. 인부 20명과 우리친인척 모두 25명 많은 인원이 5일에서 6일쯤 수확을 해야 할것 같은데 아직은 수확이 끝나..